바로가기 메뉴


동코스

비교적 짧은 롱홀로서 티샷은 좌우측 벙커 사이로
공략한다. 장타자일 경우 전방의 연못에 빠질 위험을
감수한다면 투온도 노려볼만한다.